“숲속 내음 품은 택시”…카카오T, 브랜드 전용 향기 선봬

오병훈 2022.12.07 11:42:21

[디지털데일리 오병훈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카카오T 전용 방향·탈취제를 선보인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 전용 향기 ‘슬로우 그린(SLOW GREEN)’을 개발해 카카오T벤티에 시범 적용한다고 7일 밝혔다. 카카오T벤티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운영하는 대형 승합 택시 서비스인 택시다.

이번에 도입한 슬로우 그린은 숲속 향을 모티브로 삼아 시트러스 민트-플로럴-우디로 이어지는 향조(노트)를 기반으로 제작됐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새로운 향기를 도입하기 위해 향기 마케팅전문 기업 ‘센트온’과 함께 1년여 동안 개발을 진행했다.

개발 과정에는 카카오T벤티 기사에 대한 향기 선호도 및 설치 방식 의견조사도 진행됐다. 카카오모빌리티는 현장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종이 방향제와 룸스프레이 두 가지 타입으로 제작했다. 또, 환경부가 지정한 ‘생활화학제품 안전기준’과 ‘함유금지물질 비사용’에 대해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슬로우 그린 향기를 현재 운영 중인 1000여대 카카오T벤티에서 시범 운영한 뒤 향후 다양한 이동 서비스에도 확대 적용한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총괄 부사장은 “물리적 이동을 넘어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한다는 카카오모빌리티 비전을 바탕으로 시그니처 향기를 도입하게 됐다”며 “이번 향기 도입처럼 카카오T 플랫폼 서비스를 브랜드화하는 작업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