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클라우드, 한국은행에 VDI 제공…‘공공 DaaS 1호

권하영 2022.12.07 09:34:12


[디지털데일리 권하영 기자] KT클라우드(대표 윤동식)는 한국은행과 국내 1호 ‘공공 DaaS(Desktop as a Service)’ 계약을 체결, 클라우드 기반 데스크톱 가상화(VDI)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기관의 ‘공공 DaaS’ 도입은 한국은행이 최초다.

그동안 공공·금융 기관은 일반 기업 대비 높은 수준의 보안이 필요한 정보와 데이터를 다루고 있어 관련법에 따라 구축형 VDI를 이용해야만 했다.

KT클라우드가 선도에 나선 ‘공공 DaaS’는 공공·금융 기관 전용 클라우드 서비스로 국가가 지정한 보안 규격을 충족하면서, 시간·장소·단말 제약 없이 원격근무 환경을 제공한다. 업계에선 이를 통해 공공·금융권 DaaS 도입이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KT클라우드의 ‘공공 DaaS’는 VDI 시장에서 성능과 기능이 검증된 솔루션인 틸론 가상화 프로토콜(틸론 D스테이션9.0) 기반으로, ▲보안성 ▲비용 효율성 ▲관리 편의성을 동시에 갖췄다는 설명이다.

먼저 유해 사이트·트래픽 차단, 안티바이러스 서비스, 전문 보안관제 서비스 등으로 강력한 보안성을 보장한다. 또 안전한 자료 전송과 정보유출 통제를 위해 파일전송 승인·이력관리·전송탐지 등 기능을 갖춘 ‘망간자료전송 서비스’를 부가서비스로 제공한다.

또한 매월 사용량에 따라 기관 스스로 VDI를 자유롭게 생성·삭제가 가능해 필요한 만큼만 사용할 수 있어 비용 효율을 극대화 했다.

한국은행 오진석 IT기획부장은 “DaaS 플랫폼은 클라우드 사업자가 구·/운영하고 한국은행은 클라우드 사업자에게 서비스 이용 요금만 지불하는 형태로 시범운영 후 단계적 확산을 검토할 것”이라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