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韓 월드컵 16강 중계에 시청자 700만명 몰렸다

이나연 2022.12.06 18:23:20

[디지털데일리 이나연 기자] 6일 오전 4시(한국시간)에 진행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인 한국과 브라질 경기를 보기 위해 네이버에 700만명이 넘는 이용자들이 몰렸다.

이날 네이버는 ‘네이버 스포츠’에서 생중계된 브라질전의 최다 동시접속자 수는 157만7539명이며 누적 시청자 수는 706만3578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총 45만1375개 응원톡을 남겼다.

커뮤니티 서비스 ‘오픈톡’은 이날 오전 6시30분 기준 2520개가 생성됐고 이 가운데 축구·해외축구 카테고리로 개설된 오픈톡은 1258개로 집계됐다.

전 경기 승리팀 예측 성공 때 네이버페이 포인트 400만원을 지급하는 ‘승부예측’ 서비스에는 이날 오전 6시30분 기준 47만594명이 참여했다. 현재 총 2만3691명이 생존한 상태다. 네이버페이 포인트는 예측 성공자 수만큼 나눠 지급되며 성공한 사람이 없는 경우 상금은 다음 회차로 이월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