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하이텍, 전력반도체 사업 속도

김도현 2022.09.08 11:34:22

- 120V 공정 플랫폼 확보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DB하이텍이 자동차와 데이터센터 분야에 적용할 전력반도체 라인업을 강화했다.

8일 DB하이텍(대표 최창식)은 0.13마이크로미터(㎛) 복합전압소자(BCDMOS) 120볼트(V) 공정 플랫폼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DB하이텍은 이번 개발로 기존 5~100V에서 120V까지 아우르는 전력반도체 공정을 보유하게 됐다. 모바일·가전(5~40V), 디스플레이(40~60V)에 이어 자동차 및 데이터센터(60~120V) 영역까지 대응 가능해졌다.

아울러 OTP(One-Time Programming), 메모리 컴파일러 등 지적재산(IP) 설계지원 툴까지 ‘AEC-Q100’ 최고 등급(Grade 0)을 획득했다.

AEC-Q100은 미국 자동차 전자부품협회(Automotive Electronic Council) 품질기준으로 반도체가 150도 고온에서 42일(1008시간) 이상 정상 작동하는 신뢰성 테스트를 통과해야 한다. Grade 0은 –40도에서 150도의 극한 온도 범위에서 동작할 수 있어야 한다.

DB하이텍은 DTI(DeepTrenchIsolation) 옵션을 올해 말부터 고객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DTI는 트랜지스터 사이 간격을 줄이고 전류 누출과 과전류로 인해 소자 특성이 저하되는 현상을 개선해 전력반도체 성능을 높인 기술이다.

DB하이텍는 “고객 제품의 가격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의 알고리즘 구현을 위한 고집적 메모리를 내장해 전력반도체를 제공하고 있다”고 “진행 중인 900V 전력반도체 공정 개발이 완료되면 산업용에 특화된 모터 구동칩 분야로도 사업확장이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