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픽셀, ‘그랑사가’ 이용자와 사회 취약계층에 5000만원 기부

왕진화 2022.08.04 11:21:18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엔픽셀(공동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그랑사가’ 아트북 판매로 모은 후원금 5000만원을 생활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한다고 4일 밝혔다.

후원금은 회사가 발행한 아트북 판매 수익금 전액과 발전 기금을 더해 마련됐다. 이번 기금은 굿네이버스 및 밀알복지재단 등 비영리 단체를 통해, 생활이 어려운 이웃 ▲주거환경 개선 ▲교육비 및 치료비 ▲생활 지원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엔픽셀은 지난 3월 아트북 판매와 함께 이용자에게 기부 취지를 안내했다. 이용자 역시 취지에 공감했다. 아트북 판매 2주 만에 준비된 물량이 모두 소진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엔픽셀은 “그랑사가 첫 번째 아트북 발행과 함께 이용자 정성이 보태어 마련된 후원금인 만큼 좋은 곳에 의미 있게 사용되길 바란다”며 “판매 취지에 적극 공감하고 성원을 보내 준 이용자에게도 다시 한 번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엔픽셀은 지난 2017년 9월 설립된 게임 개발사다. 첫 프로젝트 그랑사가에 이어 다수 신규 프로젝트를 개발 중이다. 지난해 9월부터 장애인 선수단을 창단 및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