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핀글로벌-휴런, 뇌 신경질환 분야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위해 맞손

이종현 2022.06.17 09:17:32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 기업(MSP) 베스핀글로벌은 의료용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SW) 기업 휴런과 뇌 신경질환 분야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뇌 신경 질환 분야 디지털 헬스케어 신기술의 연구한다.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의 발전과 의료 AI 솔루션의 활성화를 목표로 ▲신기술 사업화 전략 수립 ▲비즈니스 모델 구축·실행 ▲신기술 보급 및 상용화 계획 착수·이행 ▲국내외 정부·규제 당국 대상 제도 개선 비롯 정책 제안 ▲국내외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 인력 육성·공급 등을 추진한다.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환경으로의 이전과 구축, 운영 및 관리, 데브옵스(DevOps), 빅데이터, 보안 등 종합 클라우드 서비스를, 휴런은 치매·파킨슨병·뇌졸중 등의 뇌 신경 질환을 대상으로 전문 임상의의 진단 로직을 AI 모델로 구현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휴런 신동훈 대표는 “휴런은 의료 영상을 기반으로 뇌 신경계 질환의 진단 핵심 정보를 AI로 구현하여 제공한다. 전 세계적으로도 진입 장벽이 높은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기술력을 바탕으로 정확하고 새로운 진단법을 제시하기 때문에 향후 발전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말했다.

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는 “베스핀글로벌은 세계적인 수준의 클라우드 전문성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거점을 확대해왔으며 또한 자체 솔루션인 옵스나우를 개발, 성공적인 국내외 판매를 이룩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휴런이 국내외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을 주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