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품·의료기기 제품화 밀착 지원" 식약처

신제인 2022.05.17 14:09:31


[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식약처와 공공기관이 의약품 및 의료기기 분야 기업의 초기 개발단계부터 밀착 지원에 나선다. 보다 다양한 혁신 의약품 및 의료기기도 상용화됨으로써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등 공공기관 세 곳과 의료제품의 신속한 시장 진입을 지원하기 위해 협력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이를 바탕으로 의약품·바이오의약품·의료기기 연구·개발자에게 효율적인 규제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공공기관 간 협력을 통해 제품화 지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추진하겠다는 방침이다. 

협약에 따라 공공기관은 의약품이나 의료기기 등 분야별 개발 초기 단계 상담이나 규정과 절차 등을 안내한다. 식약처는 기존 규정으로 임상·허가 자료 준비가 어렵거나 규제기관의 의사 결정이 필요한 경우 상담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 식약처 측은 “의약품과 의료기기의 효과적인 제품화와 신속한 시장 진입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