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케이팝 공연 플랫폼 기업 ‘마이뮤직테이스트’ 인수

왕진화 2022.03.28 11:41:30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컴투스가 케이팝(K-POP) 공연 플랫폼 기업 경영권을 확보했다.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케이팝 공연 플랫폼 기업 마이뮤직테이스트(대표 이재석)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통해 지분 58.47%를 인수했다고 28일 밝혔다.

마이뮤직테이스트는 빅데이터를 통해 공연 수요를 예측하고 이를 기반으로 국내를 포함한 세계 각지에서 다양한 케이팝 공연을 기획·운영하고 있다.

마이뮤직테이스트 플랫폼은 전 세계 100여개 이상 국가에서 휴대폰 번호 인증된 261만여명의 이용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97% 이상이 해외 가입자로 이뤄져 있다.

‘BTS’, ‘EXO’, ‘에이티즈’, ‘몬스타엑스’ 등 대형 아티스트들을 비롯해 현재까지 37개국 58개 도시에서 350회 이상의 공연을 진행한 바 있다. 컴투스에 따르면 이곳은 온라인 공연 개최 및 온라인 커머스 운영 등으로 높은 성장세를 유지 중이다.

컴투스는 이번 인수를 통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에 대한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 컴투스가 갖춘 글로벌 네트워크와 마이뮤직테이스트 플랫폼 파워를 결합해, 지역 및 팬덤별 특성에 맞춘 더욱 정교하고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공연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양사는 메타버스향 공연 사업과 아티스트 및 공연 지식재산(IP)을 활용한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 이하 NFT) 사업 등 신규 비즈니스를 추진한다.

마이뮤직테이스트 플랫폼과 콘텐츠를 현재 컴투스가 개발 중인 올인원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와 연계해, 전 세계 팬들이 가상현실을 통해서도 다양한 공연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 예정이다.

컴투스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글로벌 팬덤이 원하는 차세대 대형 아티스트를 직접 발굴·육성하고, 아티스트와 공연 IP를 활용한 NFT를 ‘컴투버스’ 내에 적용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에 부합하는 한류 문화 시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