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넥스트, 글로벌 26개사와 NFT 협업…‘네이버’도 나선다

최민지 2022.03.17 10:00:36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라인 넥스트는 게임, 엔터테인먼트, 아트,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 글로벌 기업 26개사와의 전략적 협력을 통해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 이하 NFT) 생태계 확장을 주도한다. 이에 네이버도 라인 넥스트와 손을 잡았다.

네이버(대표 최수연)는 글로벌 메신저 플랫폼 라인의 NFT 플랫폼 자회사 라인 넥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협업을 모색한다고 17일 밝혔다.

네이버는 라인 넥스트에서 개발 중인 글로벌 NFT 플랫폼 ‘도시(DOSI)’에 네이버 기술 및 콘텐츠를 결합한다. 이를 통해 국내 사용자에게 친근하고 편리한 NFT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도시(DOSI)’는 NFT 제작, 발행, 마케팅, 거래까지 가능한 올인원 글로벌 NFT 퍼블리싱 플랫폼이다. 해당 플랫폼에서 전세계 기업과 크리에이터들이 손쉽게 NFT 브랜드 스토어와 커뮤니티를 구축하고, NFT 제작 및 마케팅을 지원받을 수 있다.

구체적으로, 양사는 ▲네이버 ID 기반 블록체인 월렛 환경 ▲네이버페이를 통한 NFT 결제 환경을 ‘도시(DOSI)’ 플랫폼에 연내 구축하고 ▲네이버 나우(NOW) 등을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분야 NFT 서비스를 제공한다.

네이버 한재영 사업개발센터장은 “네이버 기술과 콘텐츠 경쟁력을 바탕으로 네이버 사용자에게 NFT를 활용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라인 넥스트와 긴밀히 협업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