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CDP 평가서 '수자원·기후변화 부문 우수기업' 선정

신제인 2022.01.27 17:58:07


[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기아가 세계적인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 CDP (Carbon Disclosure Project, 탄소 정보 공개)로부터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기아는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1년 CDP 코리아 어워드(CDP Korea Award)의 수자원 관리 부문에서 리더십 A등급을 받아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고, 기후변화 대응 부문에서 리더십 A-등급을 받아 3년 연속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아는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폐수를 재활용하는 설비를 도입했으며, 엄격한 자체 시스템을 구축하고 정기적으로 외부 기관에 분석을 의뢰하며 방류 수질을 법적 기준 대비 30% 이내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자동차 업계 최초로 에너지경영시스템을 전 사업장에 구축했으며 설비 교체, 공정 최적화, 스마트제어시스템 도입 등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생산공정에서의 에너지 효율화에 힘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해외 생산 거점인 슬로바키아 공장은 '20년 전체 전력 사용량을 재생 에너지로 대체하며 국제 사회의 기후변화 대응 노력에도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CDP는 2000년 영국에서 설립된 비영리 단체로 지속가능성 평가기관 중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와 함께 가장 공신력 있는 글로벌 기관으로 인정받고 있다. 2019년 기준 전 세계 92개국 8400여 개의 기업이 CDP에 참여하고 있으며 국내 참여기업은 100여 개에 이른다.

같은 날 현대차도 친환경 차량 생산 기술 확보, 도전적 탄소 중립 목표 제시, 사업장별 온실가스 고효율 감축 설비 도입 등 중장기적 환경 경영 활동을 인정받아 수자원 관리 부문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