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 "2월부터 모든 코로나19 방역 조치 해제할 것"

임재현 2022.01.27 14:12:14

[디지털데일리 임재현기자] 덴마크 정부가 코로나19 방역 제한 조치를 다음 달 1일부터 해제한다.

26일(현지시간) 메테 프레데릭센 덴마크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코로나19 그늘에서 벗어날 때가 됐다. 모든 방역 규제와 작별하고 코로나 이전의 삶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프레데릭센 총리는 백신 접종률이 높아 중증 환자 수가 적어 보건 체계에 큰 부담이 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코로나는 더 이상 사회적으로 위험 질병으로 여겨지지 않을 것”이라며 “백신은 아직 사라지지 않은 코로나로부터 가장 강력한 보호 도구가 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발표에 따라, 다음 달 1일부터 덴마크에서는 공공장소를 방문하거나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방역패스를 제시할 필요가 없게 됐으며,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 다만, 병원 등 보건 시설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는 변함없이 적용된다.

또한 고령자 등 감염 위험군에 대한 특별 보호조치는 계속하며, 백신을 접종하지 않았거나 코로나 감염 이력이 있는 입국자 중 일부에게는 진단검사와 격리 지침을 유지한다.

다만 이번 발표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크다. 환자 협의 단체인 덴마크 천식 알레르기 협회는 “이번 발표로 노약자가 주변 백신 미접종자나 감염 환자와 마주칠 확률이 높아졌다”며 “정부는 취약계층에게 경각심을 가지고 보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26일 기준 덴마크 누적 확진자 수는 153만1518명, 총 사망자 수는 3656명이다. 전날 기준 신규 확진자 수는 4만6747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