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에 힘쏟는 위메이드…스위스 디지털자산 은행 ’시그넘‘에 투자

박현영 2022.01.06 17:35:37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위메이드가 스위스 규제당국의 허가를 받은 디지털자산 은행 ‘시그넘(Sygnum)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6일 밝혔다.

위메이드는 시그넘의 시리즈B 투자 라운드에 참여했다. 이번 라운드에는 중국 빅테크 기업 텐센트, 블록체인 게임 개발사 애니모카브랜즈, 캐나다 소재 자산운용사 메타 인베스트먼트 등도 함께 투자했다.

세계 최초의 디지털자산 은행인 시그넘은 2021년 기준 전년 대비 연결 총매출 10배 성장을 기록했다. 이 같은 성장성을 높게 평가받아 이번 투자 라운드 이후에는 8억달러(약 9620억원) 규모 기업가치를 인정받았다.

시그넘은 이를 발판으로 웹 3.0 및 탈중앙화 금융(De-fi, 디파이) 분야를 개척하고 신규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할 계획이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디지털자산 시장의 폭발적인 성장 잠재력을 고려해 투자를 결정했다”며 “NFT, 디파이 등 블록체인 사업에서 전방위적 협력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