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금융사 직장인 75% ‘금융 디지털 전환’ 긍정 평가

이상일 2022.01.06 08:29:12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최근 금융사들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있는 가운데, 2030세대 금융사 직장인 10명 중 7명은 이를 긍정 평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대표이사 윤병준)가 2030세대 금융사 직장인 528명을 대상으로 ‘금융 업계 디지털 전환’ 관련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75.0%가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긍정 평가 이유는(복수응답) ‘업무 처리가 편리해질 것 같아서’가 55.1%의 응답률을 얻어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하나의 트렌드라고 생각해서(34.1%)’,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생각해서(25.3%)’, ‘실제 적용해보니 만족도가 높아서(19.7%)’, ‘비대면 업무가 강화될 것 같아서(13.1%)’ 등이 뒤따랐다. 

반면, 디지털 전환에 대해 부정 평가한 그룹은(25.0%) 그 이유로(복수응답) ‘내 일자리를 잃게 될까 두려워서(42.4%)’를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새로운 시스템에 적응하기 어려워서(34.1%)’, ‘연령대가 높은 고객들의 클레임이 있을 것 같아서(30.3%)’, ‘기존 업무 처리 방식을 선호해서(27.3%)’, ‘일부 직무에 한정된 이야기 같아서(18.2%)’ 등을 부정 평가의 이유로 들었다. 

한편, 2030 금융사 직장인 10명 중 6명은 인터넷 은행, 핀테크사 등 디지털 금융 업계로 이직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자 중 59.8%가 ‘이직을 계획하고 있다’고 답했고, 나머지 40.2%는 이직 계획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관계자는 “금융사의 비대면 서비스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경력을 갖춘 인력 수요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라며 “금융 업계 구직 시 직무에 따라 디지털 경쟁력이 강점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