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위, ‘개인정보 국민점검단’ 성과 보고회 개최

이종현 2021.12.21 14:19:41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하 개인정보위)는 21일 개인정보 국민점검단(이하 국민점검단)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국민점검단은 국민이 직접 일상 속 개인정보 침해 요인을 발굴·개선한다는 취지에서 지난 5월 출범했다. 각계각층의 국민 30여명으로 구성됐다.

올해에는 생활 속 개인정보 침해요인과 개선방안 총 62건에 대해 분야별 전문가들과 논의해 정책 개선을 제안했다. 휴대전화번호 대체 개인안심번호 현장활용 지원활동, 택배운송장의 연락처 비식별 조치 등 안전성 제고, 공공·민간의 과도한 개인정보 수집 개선 제안 등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중심으로 진행한 이날 행사에서 개인정보위는 다수 정책개선 아이디어 제안 및 국민점검단 성과 창출에 기여한 3명에게 위원장 표창을 수여했다.

수여자는 수기명부를 통한 개인정보 유·노출 피해방지 관련 제안 등 33건을 제안한 김용운 씨와 지자체 홈페이지의 개인정보보호 관련 개선사항을 발굴한 홍미숙 씨, 국민점검단 전문가 그룹에 참여해 각 제안들을 정책대안화시키는 데 기여한 조태희 씨 등이다.

개인정보위는 내년부터 활동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과 협력해 서비스디자인 기법을 국민점검단 활동에 접목, 일상 속 개인정보 침해요인 개선·발굴 활동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박연병 개인정보위 기획조정관은 “보다 체계적인 국민점검단 사업 운영을 통해 국민과 정부가 함께 소중한 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