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농·어촌 5G 공동망 연내 시범 상용화”

백지영 2021.10.26 17:30:46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이동통신 3사 농·어촌 5G 공동망을 연내 시범 상용화한다.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26일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지역 농어촌 5G 공동이용 시범 상용화 준비 현장을 방문했다. 금남면 지역에서는 5G 공동이용망 시범 상용화 이전 음성·데이터·부가서비스 등 주요 서비스 정상 작동 여부를 검증 중이다.

앞서 4월 과기정통부와 이통 3사가 공동 발표한 '농어촌 5G 공동이용 계획'은 131개 시·군 내 읍면에서 3사가 공동으로 5G 망을 이용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는 조기에 전체 국민의 5G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고 도·농간 5G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된 것이다. 

이통 3사는 공동 이용에 필요한 기능과 시스템 개발 및 대상 지역망 구축을 진행했다. 과기정통부와 이통 3사는 기능 검증이 완료되면 연내 일부 시·군에서 시범적으로 상용화하고 이후 결과 분석·평가 및 망 안정화를 거쳐 2022년부터 2024년 상반기까지 단계적으로 상용화할 계획이다.

조경식 차관은 “농어촌 5G 공동이용을 통해 전 국민이 이른 시일 내에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연내에 차질없이 시범 상용화할 수 있도록 공동이용망 시범 상용화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