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로로 NFT 나온다…더 샌드박스 플랫폼서 발행

박현영 2021.09.09 10:34:56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뽀로로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한 토큰)가 나온다.

블록체인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더 샌드박스는 에니메이션 제작업체 아이코닉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아이코닉스는 ‘뽀롱뽀롱 뽀로로’를 비롯해 ‘꼬마버스 타요’ 등 유명 애니메이션을 제작해온 기업이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뽀로로 IP(지적재산권)를 기반으로 한 NFT가 더 샌드박스 플랫폼에서 발행된다. 더 샌드박스 사용자들은 누구나 뽀로로를 활용해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 수 있다.

캐릭터 중에선 뽀로로, 크롱, 루피, 패티, 포비 등 다양한 캐릭터들이 NFT로 출시된다. 캐릭터 NFT는 더 샌드박스 게임 내에서 오는 23일에 판매될 예정이다. 특히 뽀로로 캐릭터 NFT는 유일하게 1개가 발행되며, 세계 최대 NFT 마켓플레이스 오픈씨에서 경매로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아이코닉스는 더 샌드박스 내 가상 부동산인 랜드(LAND)를 인수한다. 아이코닉스가 인수한 랜드에서는 뽀로로 테마파크와 함께, 더 샌드박스의 스튜디오 협력사인 팩브로스에서 개발한 RPG 게임이 공개될 예정이다. 출시될 RPG 게임에는 뽀로로와 친구들의 IP가 활용된다.

이번 더 샌드박스와 아이코닉스의 파트너십은 국내외 글로벌 IP사와 계약을 체결한 블록체인 IP 중개 플랫폼 온버프(ONBUFF)와의 협업을 통해 진행됐다.

최중구 아이코닉스 미디어사업본부 본부장은 “전 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메타버스 세계관에서도 뽀로로의 캐릭터와 세계관을 만나볼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글로벌 게임 플레이어들과 창작자들로부터 뽀로로가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요한 더 샌드박스 한국 이사는 “한국을 대표하는 뽀로로가 더 샌드박스 플랫폼에 합류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더 샌드박스 게임 플레이어들이 뽀로로 NFT를 활용해 기존에 상상하지 못한 즐거운 게임 콘텐츠를 창작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