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인 개인정보위원장, 코로나19 방역 현장 실태점검

이종현 2021.08.02 17:36:09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하 개인정보위) 위원장은 2일 서울시 종로구 보건소를 방문, 코로나19 방역 관리사항 점검에 나섰다.

2일 개인정보위에 따르면 윤 위원장은 종로구 보건솔를 방문, 코로나19 확진자 및 대응 현황과 예방접종 현황, 역학조사 관련 개인정보 관리 실태 등을 점검했다. 방역 관리 현황 전반에 대해 살폈다.

종로구 보건소는 그간 정부서울청사(개인정보위 소재) 확진자 발생에 따른 역학조사 실시 등 방역 대응에 적극적으로 협조한 기관이다. 청사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크게 기여했다는 것이 개인정보위의 설명이다.

보건소에 격려 물품을 전달한 윤 위원장은 작년 9월 발표한 코로나19 개인정보보호 강화대책 및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윤 위원장은 “방역과 개인정보보호는 보완적 관계에 있다. 개인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해야 방역의 효과가 두드러질 수 있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