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비아, 중소기업 대상 ‘클라우드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이종현 기자 2021.04.08 10:19:06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가비아는 ‘클라우드 이용지원(바우처) 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디지털 전환을 고려하는 중소기업이라면 최대 80% 정부 지원금을 받고 가비아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클라우드 이용지원 사업은 국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시행하는 사업이다. 가비아는 5년 연속 이 사업 공급기업으로 참여하고 있다. 보안인증을 획득한 서비스형 인프라(IaaS) 클라우드인 ‘g클라우드’를 제공한다.

가비아 g클라우드는 서버와 스토리지, 로드밸런서 등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기업의 요구 사항에 맞게 다양한 방식으로 인프라를 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보안, 매니지드 서비스 등 부가적인 서비스를 한 곳에서 올인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수요기업이 사업을 통해 g클라우드를 도입할 경우, 올해 연말ᄁᆞ지 최대 1550만 원 한도 내에서 이용료의 80%를 지원받을 수 있다.

또 가비아는 해당 사업을 통해 g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정부의 이용료 지원 기간이 종료된 후에도 20%를 지속 할인한다고 밝혔다.

가비아 관계자는 “국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돕는다는 사업 취지에 맞춰 고객들이 클라우드 서비스에 잘 적응하고, 합리적인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