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콘, 고객 맞춤형 마이데이터 상품으로 시장 선점 가속화

이상일 기자 2021.04.08 09:22:27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쿠콘(대표 김종현)이 마이데이터 인프라 구축 어려움을 해소할 고객 맞춤형 상품으로 마이데이터 시장 선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시행으로 마이데이터 수집 시스템, 개인 신용정보 전송 시스템 구축이 필요해지면서 관련 기업·기관은 마이데이터 시스템 구축 방법을 고심하고 있다. 이외에도 API 개발, 운영, 관리 등 마이데이터 산업에서 많은 어려움이 잇따르고 있다.

이에 쿠콘은 마이데이터 산업 관련 기업의 어려움을 쉽게 해결할 수 있는 상품을 선보인다. 쿠콘은 금융 시스템과 오픈 API, 관련 법규에 대한 높은 이해를 바탕으로 기업들이 마이데이터 인프라를 쉽게 구축하고,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쿠콘은 마이데이터 관련 기업·기관별로 요구하는 인프라가 다르다는 점에 착안해 금융기관, 데이터 보유 기관, 마이데이터 사업 미인가 기관, 마이데이터 사업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마이데이터 상품을 제공한다.

쿠콘 상품은 △금융 기관이 핀테크 서비스와 연계해 금융 상품 판매 채널을 확대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F-Info’ △데이터 보유 기관이 개인신용정보 전송 요구권에 대응할 수 있는 오픈 API 플랫폼 ‘마이데이터 Open Box’ △쿠콘과 제휴해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도입·운영할 수 있는 자산관리 서비스 ‘마이데이터 Plug-In’ △마이데이터 사업자가 450여 데이터 보유 기관을 한 번에 연결하고 통합 운영 관리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All-in-One’ 총 네 가지다.

마이데이터 관련 기업이 쿠콘의 마이데이터 상품을 도입하면 시스템 개발 및 구축 비용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쿠콘이 제공하는 3000만건의 빅데이터도 활용할 수 있어 서비스 고도화가 쉽다는 설명이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