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장관 “OTT 음악저작권 갈등 ‘상생 협의체’로 해결하자”

권하영 2021.04.01 15:40:27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계의 음악 저작권료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상생 협의체’가 구성된다.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일 국내 주요 OTT 사업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의견을 청취했다. 간담회에는 KT와 LG유플러스를 비롯해 콘텐츠웨이브, 티빙, 왓챠,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국내 OTT 경쟁력 강화를 위해 콘텐츠 투자를 확대해 나갈 것이며, 이를 뒷받침하는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OTT에서의 음악 저작권 사용료, 온라인비디오물 자체등급분류제도 도입 등에 대한 의견도 제시했다.

황 장관은 “국내 OTT가 우수한 콘텐츠 경쟁력을 바탕으로 신한류 주역으로 활약하길 기대한다”며 “업계에서 대규모 콘텐츠 투자계획을 발표한 만큼 문체부도 이를 뒷받침해 시장을 키울 제도 개선과 콘텐츠 진흥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OTT에서의 음악 저작권 사용료에 관련해서는 창작자와 플랫폼이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상생 협의체’ 구성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자체등급분류제도 도입도 조속히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황 장관은 “산업이 지속적 성장해 가기 위해서는 콘텐츠 기획, 제작, 유통이 선순환 할 수 있는 구조를 갖추어야 한다”며 “종합적인 시각에서 산업을 진흥할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현장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지원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