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론티스·피식스컨설팅·코어다트랩, 메타버스 상 비즈니스 창출 위한 MOU 체결

이상일 기자 2021.03.19 15:08:34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사 프론티스(대표 정현석)는 건설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전문기업 피식스컨설팅(대표 장대철), 블록체인 NFT(Non Fungible Token) 전문기업인 코어다트랩(대표 김종호)과 3자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3사는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수익 창출이 가능한 비즈니스를 가상의 메타버스에서 수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현실에서는 평일에 직장에 근무하다가, 주말에는 자신이 VR 아바타가 되어 메타버스 논술학원을 개설하고, 수강료 수익을 만들어 낼 수 있으며, 메타버스내 가상 토지와 건물을 NFT로 구입해서, 자산가치를 만들어 낼 수도 있다. 

아바타 의상, 신발, 가방 또는 가구 등을 마켓 플레이스에 등록, 판매 수익을 만들 수도 있다. 다양한 3D 그래픽 건물을 구입해, 메타버스 도시내 자신이 보유한 토지에 세워 놓을 수 있고, 다른 메타버스 도시로 건물 이전도 손쉽게 할 수도 있다. 또한 자기가 현실에서 짓고 싶은 건물을 가상 토지내에서 미리 VR로 체험할 수도 있고, 건설 시공의 관점에서 건물의 내외부 평가나 이동 동선에 대해 미리 시뮬레이션도 가능하다.

이를 위해 3사는 BIM 기반의 3D 가상건물들과 공간 조성을 위한 그래픽 최적화와 NFT(Non Fungible Token)를 통한 가상 토지, 부동산 매매, 임대 및 디지털자산 유통을 위한 공동 연구도 진행한다. 또한 각사가 보유한 원천기술 및 자원을 공유해 차별화된 메타버스 시장 선점을 위한 공동업무 체계를 마련하고, 글로벌 비즈니스를 위한 마케팅 및 상생발전을 위한 교류도 이어 나가기로 했다.

코어다트랩 대표 김종호는 “메타버스 환경에서의 프로토콜 경제를 디자인하고 실증하는데 있어서, 연구 및 공동사업화에 적극 협력하겠으며, 시대가 요구하는 메타노믹스 산업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피식스컨설팅 장대철 대표는 “현재 건설산업이 많이 어려운 상황에 있지만, 메타버스와 디지털화폐 기술을 통해, 건설의 기획, 설계, 시공, 유지단계의 전과정에 새로운 스마트 컨스트럭션의 패러다임 전환과 건설산업 관련업체들의 수익창출이 가능토록 기여할 것이라 확신하며, 본 공동사업화에 적극 협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프론티스 정현석 대표는 피식스컨설팅, 코어다트랩와의 공동사업화 협약으로 “엑스알 라이프트윈” 플랫폼의 완성도와 수익모델 방향성이 매우 현실화되었고, 또 다른 삶의 개척과 현실의 자아감을 높이는데 메타버스 시장은 계속 진화할 것”이라며, 서비스에 대한 자심감과 포부를 밝혔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