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5G 시장 공략…‘텔레월드 솔루션즈’ 인수

김도현 기자 2020.01.14 09:27:06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5세대(5G) 이동통신 시장을 공략한다. 현지 전문기업 인수를 통해 점유율 상승을 노린다.

14일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미국 5G 및 롱텀에볼루션(LTE) 망설계·최적화 전문기업 ‘텔레월드 솔루션즈’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규모 미국을 포함, 북미 이동통신 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할 계획이다.

지난 2002년 설립된 텔레월드 솔루션즈는 미국 대형 이동통신사업자, 케이블 방송사 등에 망설계·최적화·필드테스트 등 전문인력을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량의 필드데이터 기반 네트워크 검증분석 자동화 기술도 자체 개발했다. 실내외 기지국 최적 위치 선정, 무선신호 간섭원 추출, 기지국 셀(Cell) 설계 등의 소요 시간을 기존 대비 50%에서 최대 90%까지 절감해 준다.

삼성전자는 인수 완료 이후에도 텔레월드 솔루션즈 현재 경영진이 사업을 운영하게 한다. 미국 이동통신시장에서 유연한 대응을 위해서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 전경훈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미국에서 기술과 사업 역량을 인정받아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 등에 5G·4G 통신장비를 공급하고 있다”며 “양사 시너지를 극대화해, 2020년 북미 등 글로벌 시장 공략을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5G 상용화로 600~800메가헤르츠(MHz) 저대역, 2.5~4.9GHz 중대역, 24~39GHz 초고주파수대역 등 이동통신에 활용되는 주파수와 기지국이 다양해졌다. 망 구조도 복잡해지면서 효율적인 망설계·최적화 기술이 5G 커버리지 확보의 핵심 역량으로 꼽히고 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