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협력사와 상생한다…30억원 기금 전달

김도현 기자 2020.01.13 18:29:21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SK이노베이션이 협력사와의 상생을 강화한다.

13일 SK이노베이션은 울산CLX(Complex) 하모니홀에서 ‘2020 SK이노베이션 협력사 상생기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총 29억6000만원을 SK이노베이션 계열 협력사에 전달했다. 협력사 구성원 총 6819명이 지원 대상이다.

이날 전달된 금액은 SK이노베이션이 조성한 ‘1%행복나눔기금’ 중 절반인 25억6000만원과 정부 및 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출연금이 모여 조성됐다. 해당 기금은 SK이노베이션 구성원의 기본급 1% 기부,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모았다.

올해는 정부와 협력사가 기금 조성에 동참, SK이노베이션 협력사 상생기금은 상생 발전 모델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SK이노베이션-정부-협력사가 조성한 공동근로복지기금은 추후 협력사들과 협의, 협력사 구성원에게 도움이 되는 복지 프로그램으로 제공될 방침이다.

지난 2018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SK이노베이션 협력사 상생기금은 3년 동안 총 74억7000만원이 지급됐다. 1만5200명의 SK이노베이션 계열 협력사 구성원이 지원 대상이 됐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은 “SK는 ‘행복경영’ 아래 사회적 가치 추구 활동을 통해 모두가 더 행복한 우리 사회를 만들어 가는 것을 경영의 궁극적 목표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협력사 대표로 참석한 김상년 동일산업 대표이사(SK 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이사)는 “함께 만든 협력사 상생기금을 통해 협력사 구성원들의 행복의 크기도 훨씬 더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상생 경영을 실천하고 있는 SK이노베이션 노사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