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AI 석학과 만난 이유는?

윤상호 기자 2019.11.06 15:17:41

- 이 부회장, “생각의 한계를 허물고 미래를 선점하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사진>이 인공지능(AI) 석학과 만나 의견을 나눴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이재용 부회장이 요슈아 벤지오 몬트리올대학교 교수, 세바스찬 승 프린스턴대학교 교수와 만나 AI 산업 발전 방향과 삼성전자 AI 전략 등을 논의했다고 6일 밝혔다.

이 부회장은 “더 큰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생각의 한계를 허물고 미래를 선점해 가자”고 말했다.

벤지오 교수와 승 교수는 지난 4일과 5일 열린 ‘삼성 AI 포럼’에서 강연했다. 벤지오 교수는 세계 AI 분야 4대 권위자 중 1명이다. 삼성전자는 2017년 캐나다 몬트리올에 AI랩을 설립했다. 벤지오 교수와 공동으로 AI 알고리즘을 개발 중이다. 승 교수는 삼성리서치 CRS(Chief- Research-Scientist)를 겸직하고 있다. 삼성 AI 전략 수립과 선행연구에 대한 자문역이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