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터지는 설악산‧오대산에서 가을단풍 만끽”

최민지 기자 2019.10.09 12:05:10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오색빛깔로 물든 가을단풍을 자랑하는 전국 대표 명산에서도 5G가 터진다. 

KT(대표 황창규)는 10월 중순 단풍 시작을 앞두고 설악산과 오대산에 5G 커버리지를 구축하고, 서울 남산, 북한산, 수락산, 아차산, 인왕산에도 5G 개통을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특히, 오대산에는 월정사와 인근 식당가, 주차장뿐 아니라 월정사에서 상원사로 이어지는 전나무 숲길에도 5G 커버리지를 확대했다. KT는 전국적으로 단풍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10월 4째주까지 내장산, 속리산, 덕유산, 주왕산 등을 포함한 전국 약 18개 이상 명산에 5G 기지국을 설치할 계획이다.

최진호 KT 네트워크부문 액세스망구축담당은 “커버리지는 얼마나 많은 고객이 직접 5G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지 알려주는 지표”라며 “KT는 가을철 단풍 명소와 겨울철 동계 스포츠 활동 지역에 5G 커버리지를 확보하는 등 고객 체감 5G 서비스를 향상시켜 1등 5G 커버리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