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조성진 대표, “로보스타, 성장 모멘텀 발굴 협력”

윤상호 기자 2019.03.14 11:54:47

- LG전자, 작년 로보스타 경영권 인수 등 로봇사업 육성 ‘잰걸음’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로봇사업 확대를 위한 행보를 강화하고 있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지난 11일 조성진 LG전자 대표<사진 왼쪽>가 로보스타를 방문했다고 14일 밝혔다.

로보스타는 작년 LG전자가 경영권을 인수한 산업용 로봇 제조사다. 이날 조 대표는 경기 안산 로보스타 본사와 수원 로보스타 생산라인을 찾았다.

조 대표는 “부품 공용화 및 표준화, 모듈러디자인 등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확보해야 한다”며 “성장을 위한 새로운 모멘텀을 발굴하는데 서로 협력하자”고 했다.

LG전자와 로보스타는 LG전자 인공지능(AI) 및 자율주행 로보스타 산업용 로봇 제조기술을 결합해 로봇사업을 추진한다. 또 LG전자 지능형 자율공장 구축에 로보스타 기술을 이용할 계획이다. 로보스타는 최근 수직다관절 로봇을 LG전자에 공급했다. LG전자는 로봇을 미래사업 한 축으로 육성 중이다. 최고경영자(CEO) 직속 ‘로봇사업센터’를 신설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맨 위로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