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 기업 메시징 시장에 진출

이수환 2015.09.22 16:38:37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다음카카오(www.daumkakao.com 공동대표 최세훈, 이석우)는 22일 정보성 비즈 메시징 서비스 ‘카카오톡 알림톡’의 출시를 통해 기업 메시징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고 밝혔다.

알림톡은 카카오톡을 통해 정보형 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기업 메시징 서비스다. 쇼핑몰, 은행, 신용카드, 택배회사 등이 주문, 결제, 입출금, 배송, 멤버십 포인트 적립 등의 정보를 별도 사전 카카오톡 친구 추가 없이 전송해 줄 수 있다. 우선 카쉐어링 서비스 브랜드 쏘카, 도도포인트 운영사 스포카 등과 함께 첫 정식 서비스를 선보이며 LG CNS, 비즈톡, 두나무 및 엠앤와이즈와 공식 딜러 파트너십을 맺고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기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와 옐로아이디의 메시징 상품은 이미 친구로 추가된 이용자에 한하여 각종 혜택 정보와 소식을 1:1 혹은 단체로 발송할 수 있는 마케팅 도구라면, 알림톡은 사전 친구등록 여부와 상관없이 주문, 결제, 입출금, 배송 등 이용자가 받아봐야하는 정보성 메시지에 한해 고객이 제공한 전화번호를 토대로 개인 메시지 발송이 가능하다.

이용자 입장에서는 발송 주체가 명확치 않았던 기존 문자 메시지와 달리, 카톡 프로필을 통해 발송 주체를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별도 카카오인증마크를 더해 피싱이나 스팸에 대한 걱정도 줄였다. 과거 메시지 관리 및 확인도 용이하다. 카카오톡 채팅방 목록에서 알림톡 발송 계정 이름을 검색하고 채팅방에서 메시지 검색 기능을 활용하여 원하는 내용을 빨리 찾아볼 수 있다.
 
기업 입장에서는 기존 문자 대비 매우 저렴한 가격에 메시지 한 건당 1000자까지 전송할 수 있어 비용 절감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동시에 마케팅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다음카카오는 “알림톡은 사업자에게는 비용절감과 옐로아이디 친구 확보를 통한 타겟 마케팅 기회를, 이용자에게는 신뢰성과 편이성 높은 정보 수신 및 관리 수단을 제공한다”고 전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