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에너지규격 분야 생활가전 통합 공인시험소 인증

이수환 기자 2013.04.14 11:39:58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LG전자(www.lge.co.kr 대표 구본준)가 14일 ‘인터텍’으로부터 에너지규격 분야 생활가전 통합 공인시험소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에너지규격 관련 자체 인증시험이 가능해져 제품 출시 전 에너지성능 인증 절차에 필요한 시간적, 경제적 비용을 줄일 수 있게 됐다.

인터텍이 에너지규격 분야에서 세탁기, 냉장고, 에어컨 전 제품군을 아우르는 통합 공인시험소로 인정한 곳은 LG전자가 유일하다.

향후 LG전자는 제품시험연구소에서 평가한 제품의 에너지성능결과를 인터텍에서 시험 평가한 결과로 인정받아 에너지성능 인증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을 줄일 수 있게 됐다.

북미 에너지스타, 유럽 에너지 라벨링 등 선진시장 공략에 필수적인 에너지성능 인증을 위해서는 해당 국가의 정부가 지정한 인증기관에서 제품 인증시험을 진행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외부 인증기관을 통해 인증시험 진행 시 일정예약, 제품 해외발송, 성능평가, 평가결과 입수 등 약 7주가 소요된다.

LG전자는 자체 시험소를 통해 인증시험에 소요되는 기간을 약 3주 가량 단축시키고 비용 절감 효과도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 품질센터장 김준호 전무는 “최근 에너지효율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에너지 성능 검증능력도 중요해졌다”며 “통합 공인시험소를 기반으로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앞서 출시해 시장선도 경쟁력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