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크, 핀크카드 4만좌 돌파해 추가 1만좌 발급

이상일 기자 2019.02.11 09:04:22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모바일 금융 서비스 ‘핀크(Finnq, 대표이사 민응준)’가 출시 두 달 만에 4만장 발급을 돌파한 ‘한정판 유병재 핀크카드’의 인기에 힘입어 한시적으로 1만좌를 추가 발급한다.

핀크카드는 다계좌 연동 가능한 선불형 체크카드로, 일명 ‘통장 쪼개기’라 불리는 용도별 계좌 관리를 도와 자산 관리를 시작하는 사회 초년생에게 인기를 끌었다. 또한, 방송인 유병재 씨와 협업해 한정판으로 선보인 유병재 핀크카드의 경우 출시 8주 만에 4만좌를 돌파했다. 

기존 간편결제 서비스의 경우 현재 사용 중인 신용∙체크카드를 온라인에서 간편 비밀번호 입력으로만 결제하는 편의성 제공에 한정됐다. 반면 핀크카드는 간편계좌인 ‘핀크머니’를 실시간으로 연동해 온∙오프라인 결제의 편리성뿐만 아니라 무료송금, 캐시백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하고 있다. 

핀크카드는 체크카드의 통상적 이용률보다 약 1.5배 높은 실사용률을 기록했다. 핀크카드의 실사용률은 약 45%로, 체크카드의 25~30%보다 높은 수치다. 핀크카드 1인 월 평균 이용 횟수는 15.3회로 이용자들이 이틀에 한 번씩 핀크카드를 주기적으로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핀크카드 이용자 중 간편송금을 동시에 이용하는 고객 비중은 70% 이상이며, 비상금 대출 등 다양한 핀크 서비스를 두루 이용하는 고객 수가 증가했다. 이는 간편결제서비스나 간편송금 등 디지털을 통해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를 부담 없이 사용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새로운 금융 행태로 분석된다.    

핀크 민응준 대표이사는 “’금융은 어렵고 딱딱하다’는 인식을 ‘재밌고 편리하다’로 바꾸고자 고안한 유병재 한정판 핀크카드가 뜨거운 고객 성원을 받으며 기본 4만좌에 이어 추가 1만좌를 발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금융 경험을 선사할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