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조현준 회장, “고객 소리 경청할 것”

신현석 기자 2019.01.02 10:40:44



[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조현준 효성 회장이 2일 신년사를 통해 “고객 니즈를 파악해 이를 충족시키지 못하면 기업이 존재할 수 없다. 고객의 소리를 경청하는 것이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의 출발점이 돼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조 회장은 올해 경영환경과 관련 "세계 경기 둔화와 미·중 무역전쟁 등으로 한 치 앞을 가늠하기 어렵다. 회사 실적은 악화하고 경쟁은 유례없이 치열해지고 있다. 어떻게 생존할지 고민되는 절체절명의 위기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조 회장은 이어 ‘비즈니스의 목적은 고객을 발굴하고 유지하는 것’이라고 말한 피터 드러커를 인용하면서 고객을 중심에 두고 기술과 제품을 개발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조 회장은 “더 나아가 VOCC (Voice of customer’s customer), 고객의 고객이 하는 소리까지 경청해서, 만족시킬 수 있어야 한다. 그래야만 효성이 고객의 소리를 진심으로 경청하는 회사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을 것”이라며 “불굴의 도전정신으로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백 년 기업 효성을 함께 만들자”고 독려했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