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스마트 딜링룸' 오픈

박기록 기자 2018.07.11 11:14:59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11일, 여의도 교직원공제회 신사옥(더케이타워)에 '스마트 딜링룸'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은행측은 '스마트 딜링룸'은 글로벌 시장 상황을 빠르게 공유할 수 있는 미디어월을 갖추고 있으며, 모션데스크 도입, 직원 휴게 라운지 설치 등을 통해 장시간 집중력을 요하는 딜링룸 직원들에게 쾌적한 근무환경을 제공한다고 소개했다. 또한, PC 리포트 기반의 스마트딜링시스템 도입으로 자유로운 좌석이동이 가능해져 유연근무제 등 다양한 근무환경을 지원할 수 있는 물리적 기반도 마련했다고 밝혔다. 

KB금융그룹은 여의도 교직원공제회 신사옥(더케이타워)에 은행과 증권사의 자본시장 부문 업무를 담당하는 부서를 한곳에 배치하는‘코로케이션(Co-location)’을 완료했다. 

다만, KB국민은행은 이번 코로케이션 과정에서 다른 계열사와 출입문을 따로 사용하도록 하는 등 국내법상 정보차단벽(Chinese wall)을 고려해 향후에도 법률적으로 허용된 범위 내에서 시너지를 내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앞으로 각 계열사의 자본시장 전문가들이 활발한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한층 더 깊이 있는 통찰력과 운용역량을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적기 시장정보 제공, 구조화 상품 및 헤지수단 등 맞춤형 솔루션 제공으로 대고객 서비스를 강화해, 자본시장 및 자산관리 부문에 있어 국내 최고의 은행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박기록 기자>rock@ddia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