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패밀리허브’, 싱가포르 상륙

윤상호 기자 2018.07.11 11:00:57

- 동남아 출시국가 확대…AI 빅스비 적용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냉장고 ‘패밀리허브’를 싱가포르에 출시한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인공지능(AI) 비서 ‘빅스비’를 내장한 2018년형 패밀리허브를 싱가포르에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10일(현지시각) 싱가포르 오픈 팜 커뮤니티에서 제품 출시 행사를 열었다. 현지 언론과 거래선 등 220여명이 참석했다.

패밀리허브는 냉장고 전면에 액정표시장치(LCD) 화면을 부착한 것이 특징이다. 화면을 통해 냉장고 내부를 확인하고 쇼핑을 할 수 있다. 냉장고 안 재료로 할 수 있는 요리를 알려준다. 또 가족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지난 2016년 첫 선을 보였다. 싱가포르 판매는 이번이 처음이다. 동남아는 싱가포르 외 호주 뉴질랜드에 패밀리허브를 시판했다.

삼성전자 싱가포르 법인장 주이시앙리 상무는 “삼성의 차별화된 AI·사물인터넷(IoT) 기술이 더해진 패밀리허브를 통해 싱가포르 소비자는 그 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주방 문화를 누리게 될 것”이라며 “향후 현지에 특화된 콘텐츠·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싱가포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