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가폰 ‘Q7' 출시…출고가 49만5000원

윤상호 기자 2018.06.13 14:13:08

- LG페이·DTS:X 내장…Q7+, 57만2000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중저가 스마트폰을 쏟아내고 있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오는 15일 스마트폰 ‘Q7·7플러스’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출고가는 Q7 49만5000원 Q7플러스 57만2000원이다. 두 제품 차이는 램(RAM)과 저장공간이다. Q7은 3GB와 32GB Q7플러스는 4GB와 64GB다.

5.5인치 고화질(풀HD플러스, 1080*2160) 18대 9 화면비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배터리는 일체형이다. 용량은 3000mAh. 전면 5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를 채용했다. 후면은 Q7 1300만 화소 Q7플러스 1600만화소 일반 카메라다. 위상 검출 자동 초첨(PDAF)를 지원한다.

G7씽큐에 들어간 입체음향 DTS:X를 갖췄다. 간편결제서비스 ‘LG페이’를 사용할 수 있다. USB-C타입 포트를 내장했다. FM라디오를 지원한다.

LG전자 단말사업부장 하정욱 전무는 “최신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멋진 디자인과 편리한 기능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담은 LG Q7이 가성비를 중시하는 고객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