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공기청정기, 알레르기비염 도움”

윤상호 기자 2018.04.16 10:09:40

- 세브란스병원 연구진 임상적 효능 검증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공기청정기가 알레르기 비염 호전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세브란스병원 연구진과 ‘성인 알레르기비염 환자에서 공기청정기의 임상적 효능 검증’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시험은 6주 동안 총 43명의 알레르기비염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LG전자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를 집에서 사용했다. 비염 증상 완화 정도를 파악했다. 공기청정기를 사용한 환자는 그렇지 않은 대조 환자에 비해 약을 복용하는 용량이 26% 줄었다.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면 24시간 기준 실내 미세먼지(PM10 및 PM2.5)가 사용하지 않았을 때보다 평균 50% 감소했다는 것이 LG전자의 설명이다.

박중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는 “사람이 대부분의 시간을 실내에서 보내는 점을 감안하면 퓨리케어 공기청정기가 사용자의 건강을 지키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이번 연구는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의 차별화된 청정성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보다 많은 고객이 퓨리케어가 제공하는 깨끗한 실내공기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