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서비스 ‘기가지니’ 1년만에 50만 돌파…영어학습 기능 강화

채수웅 기자 2018.01.11 16:16:34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KT(회장 황창규)는 인공지능 TV 서비스 ‘기가지니’가 1월 11일로 가입자 50만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월 31일 출시된 ‘기가지니’는 출시 5개월만인 지난해 6월 말 가입자 10만을 기록했으며 지난해 8월 말 20만, 10월 30만, 12월 40만을 넘어섰으며 1년이 채 안돼 50만을 돌파했다.

KT는 지난해 11월에는 휴대성을 강화한 스피커 ‘기가지니 LTE’를 선보이면서 기가지니 제품군을 확대했으며, 2018년에 ‘기가지니 LTE’보다 더욱 소형화된 ‘기가지니 버디’, 어린이용 ‘기가지니 키즈워치’ 등을 차례로 출시했다.

특히, KT는 ‘기가지니’ 가입자 증가에 발맞춰 음성인식 기술을 좀 더 고도화하는 한편, 더 편리해진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선보여 왔다. 사용자가 내린 이전 명령을 기억해서 반응하고 복합 질의를 해석하는 등 더욱 지능적인 대화가 가능해졌으며, 계좌조회ㆍ송금 등 금융 서비스, 홈쇼핑 서비스, 뉴스 서비스 등 여러 기능을 추가하면서 업그레이드를 거듭했다.

KT는 ‘기가지니’ 출시 1년을 맞아 ‘파고다 생활영어 서비스’를 새로 선보이며 ‘기가지니’를 이용한 영어학습 기능을 강화했다. ‘파고다 생활영어 서비스’는 실전회화 위주의 영어학습을 원하는 대학생, 직장인, 가정주부 등에게 유익하다.

“기가지니, 생활영어 연습할래”라고 말하면 대화 듣기, 문장 따라하기, 롤플레이, 유용한 표현 중 원하는 기능을 선택해서 학습할 수 있다. “기가지니, 오늘의 회화 들려줘” 라고 말하면 앞서 학습한 다음 주제의 회화를 자동으로 재생한다. 또한 ‘롤 플레이’ 기능은 역할극을 통해 영어회화를 생동감 있고 주체적으로 학습할 수 있으며, 고객이 화자를 선택해 마치 대화하듯 영어를 공부할 수 있다. KT는 영어문장 따라하기 기능, 롤플레이 이용 시 원어민 발음 대비 일치도를 피드백 해주는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KT AI사업단장 김채희 상무는 “영어교육 분야는 어린이, 학생, 직장인, 주부, 노인까지 누구나 관심이 있고 중요하게 여기는 만큼 새해에는 KT 기가지니를 이용하는 고객이면 누구나 편하게 영어를 배울 수 있도록 준비했다”면서 “KT는 앞으로도 선도적인 인공지능 기술을 바탕으로 더 많은 고객이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서비스를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