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공공안전망 주도권 확보 나섰다

윤상호 기자 2017.06.19 11:37:56

- 아태 이내비게이션 국제컨퍼런스 참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KT가 공공안전통신망 주도권 확보에 나섰다.

KT(www.kt.com 대표 황창규)는 18일부터 20일까지 제주 롯데 호텔에서 열리는 ‘제1차 아태 이내비게이션 국제컨퍼런스(e-Navigation Underway 2017 Asia-Pacific)’에 참가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행사는 해양수산부와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덴마크 주관청(DMA)이 주관한다. 이내비게이션(e-Navigation)은 정보통신기술(ICT)을 선박 운항에 적용해 항만 운영 효율성을 도모하는 차세대 해양안전 종합관리체계다. 국제해사기구(IMO)는 오는 2019년 이내비게이션을 국제적으로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현재 기술표준과 규정을 마련 중이다.

KT는 기업 전시관에 참여했다. KT는 사물인터넷(IoT) 통신망(LTE-M) 등 다양한 공공안전망 기술을 선보였다.

KT 네트워크부문 INS(intelligent network support)본부장 김영식 상무는 ““KT는 해상 안전 커버리지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초수평안테나배열시스템(OTHAD) 안테나 개발은 물론 드론 롱텀에볼루션(LTE), 백팩 LTE, 협대역(NB)-IoT 라이프재킷 등 공공안전망 전반에 대해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로 국민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토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맨 위로